News >

트렌드팁

2016-07-01 Fri

VIVACIOUS NAIL

 

덥다고 축 늘어져 에어컨 앞만 지키기 보다는

이왕 더운 여름 상쾌하고 발랄하게 즐겨는건 어떨까?

그러기 위해서는 알록달록 예쁜 네일과 패디가 필수다!

 

Editor O Da Jeong Nail Salon Elluccy
 

 

 

 스킨 컬러에 골드참과 오팔로 에스닉한 무늬를 만들어 포인트를 주고

나머지 페디에는 다양한 사이즈의 세가지 컬러를 섞은 글리터를 올려

사랑스러운 반짝임을 연출했다.
 

 

알록달록 캔디 조각 같은 스톤과 글리터, 참을 부착해 사랑스러운 느낌을 한껏 살렸다.

참과 스톤에 부착되어있는 컬러를 이용해 도형들을 그리고

도형의 각 꼭지점에 참을 부착해 포인트 네일과 스타일의 통일감을 주어 완성

 

짜증이 나기 쉬운 여름,

손끝에 상큼하게 웃고 있는 노란 스마일을 얹어 보는 것은 어떨까?

포인트로 레드 컬러의 하트 프렌치가 사랑스러운 아트.
 

 

알록달록한 캔디 컬러를 도트로 찍어 상큼함을 더했다

가장자리를 화이트 라인으로 정리해

아사탕이 가득 담겨 있는 듯한 아트로 완성했다.

 

마법 소녀의 주문진 같은 아트.

핑크색 컬러를 베이스로 원을 만들고 체인으로 그 주위를 감쌌다.

별 모양의 사이사이에 다양한 컬러의 글리터를 부착해 완성.

 

여성스러운 두 컬러와 블랙, 화이트의 조합으로 표현한 스트라이프.

라인의 굵기게 변화를 주어 지루하지 않고

사랑스러운 아트로 완성됐다.

 

인디언 무드의 요소들로 완성한 아트.

답답해 보일 수 있는 컬러들에 블루, 오팔등의 컬러를 매칭해 시원함을 주고

포인트 네일을 제외한 네일에는 세모 역 프렌치와 골드 참을 부착해 밸런스를 맞췄다.

 

마법 소녀의 변신 과정에 나올 것 같은 오브제들로 사랑스럽게 표현한 아트.

진주 빛 펄 컬러에는 사랑스러운 참과 글리터를 부착해 포인트를 주고

시스루 네일에 핑크와 연보라 컬러를 사선으로 그어 사랑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시원한 민트 컬러에 실버 글리터와 다양한 참들을 매칭해

파도에 실려 온 듯한 이미지를 연출해 청량감을 더했다.

 

민트색 컬러에 수줍게 도트로 놓여진 데이지 꽃이 사랑스럽다.

우윳빛 화이트 무광 위에 에스닉한 무늬를 얹어

세련됨을 더 해 완성한 아트

 

 

 

 

댓글

(0)

RANKING PIA
{GROUP_m_weekly}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