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패션&뷰티

2014-01-11 Sat

[2014 1월] 2014SS COLLECTION TREND

 





 



2014년 새해와 함께 S/S트렌드가 떠올랐다. 아직 겨울이 한창이지만 브랜드들은 봄의 기운이 그대로 전해지는 스프링 룩을 선보이는가 하면, 서머 시즌의 크루즈 여행을 담은 크루즈 콜렉션으로 여심을 공략할 준비를 마쳤다.  
Editor Kim JI Hee  Nailist 김보라, Hotep



 




 
MOSCHINO CHEAPANDCHIC 보헤미안시크

길게 늘어뜨린 머리, 한치 앞도 안보일 것 같은 까만 선글라스를 쓰고 그 야말로 시크한 표정으로 무심하게 서있는 모델을 주목하면 모스키노 칩 앤시크의 14SS Pre-collection의 주제가 보인다. 무심한 표정과 달리 너 무도 로맨틱한 패션을 하고 있는 모델이 입은 의상들은 14SS 콜렉션에 서 선보인 것들로 ‘보헤미안 시크’라는 주제답게 보헤미안의 자유로움과  우아함의 상반된 요소를 담고 있다. 파스텔 컬러와 꽃이 가득한 이 콜렉 션에서는 상큼하고 프레쉬한 컬러들이 주를 이루는데 여기에 옅은 노랑 색, 하늘색, 핑크색, 산호색 등의 컬러와 홀치기 염색 프린트를 더해 룩에 리드미컬함을 불어 넣은 것도 재밌는 요소 중 하나다. 그 외에도 모스키노 칩앤시크 콜렉션에서 자주 등장 했던 순수함과 상쾌함을 대표하는 꽃 데이지는 S/S시즌에 걸맞는 로맨틱한 디테일로 보헤미안 시크라는 주제와 어루러져 사랑스러운 S/S룩을 완성한다.





 
GIORGIO ARMANI CRUISE COLLECTION

흐르는 듯한 형태와 강렬한 색감이 눈길을 사로잡는 이 콜렉션은 고급스러운 소재 사용과 달리 편안한 스타일링으로 실용성과 우아함,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듯하다. 윤이 나거나 프린트된 실크처럼 가볍고 고급스러운 패브릭을 통해 강조된 해체적인 실루엣은 여성스러운 콜렉션에 활동성을 더해 누구라도 입고 싶은 욕구를 불러일으킨다. 짧은 바지 위에 매치된 재킷 구성은 도시 적인 우아함을 드러내고, 플랫 샌들 또는 투명 유리굽의 플렉시 힐과 컬러감이 있는 합성수지 소재의 액세서리 들은 룩과 콜렉션을 더욱 완벽하게 하는 중요한 포인트요소 

 

 

 




 
MARNI EVENING COLLECTION

절제된 엄격함 속에 부드러움이 공존하는 마르니의 이브닝 콜렉션은 마르니 특유의 여성스러움을 지극히 자연스럽고 우아하게 풀어냈다. 리본, 주얼리, 플라워 등의 디테일은 직선적인 컷팅과 만나 여성스러움을 극대화 했으며, 강인함 속에 부드러움이 묻어 있는 듯 서로 상반되는 매력을 통해 흥미로운 플레이를 선보인 것. 이러한 절제됨과 스포티한 액센트의 절묘한 대조는 마르니의 세련된 멋을 드러내기에 충분했다. 

 

 




















 



GUCCI 2014 CRUISE COLLECTION

구찌의 크루즈 콜렉션에서는 자유롭고 낙천적인 매력과 70년대의 승마코드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룩을 등장했다. 편안한 스타일링에서 보여지 듯 오버사이즈 실루엣의 점프수트와 아우터는 편안한 나이트 가운처럼 허리에 벨트를 장식했으며, 튜닉은 남성적인 실루엣으로 재해석됐다. 크루즈 콜렉션인 만큼 컬러가 단연 돋보였는데, 모래와 진주 컬러부터 오컬 옐로우, 복숭아 빛, 누드 브러쉬, 코랄, 패션후루츠 등 자연에서 느낄 수 있는 컬러들이 의상에 옮겨져 경쾌하면서도 우아한 크루즈 룩을 완성했다

























BLUMARINE 빛, 그림자, 나비와 꽃의 향연

블루마린의 SS 콜렉션은 여성 그 자체다. 빛, 그림자, 나비와 꽃 등의 디테일로 동화 속 비밀스러운 여주인공처럼 묘한 매력을 발산하기 때문. 특히 소재와 디테일의 절묘한 조화가 콜렉션의 아름다움을 극대화 하는데 이는 시스루 속 나비가 레이스와 자수 위에 얼어붙은 듯 표현되거나 섬세한 프린트와 반짝이는 스팽글과 어우러져 고전우화를 떠오르게 하는 등의 방식으로 전개된다. 또한, 50년대 핀업걸은 Betty page의 코르셋으로 재해석 되었으며, 튤이 레이어 된 미니 드레스와 주름 미디 스커트는 발랄함을 보여준다. 이처럼 이번 콜렉션은 의상 하나하나마다 섬세한 디테일이 가미되었으며, 소재의 다양성으로 고도의 세련미를 표현해 여성의 감성을 그대로 전한다.

 



 

 

댓글

(0)

RANKING PIA
{GROUP_m_weekly}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